Home > 신청부 > 부동산등기







 

부동산 권리관계의 공시
동산은 누구의 소유인지 그 물건을 점유하고 있는 사람에 의하여 쉽게 알 수 있으나, 부동산의 경우에 누가 이를 점유하고 있는지 쉽게 알기 어렵습니다. 그래서 국가는 등기부라는 공적 장부를 만들어 놓고 법원 등기관으로 하여금 여기에 부동산의 표시와 그 부동산에 관한 권리관계를 기재하도록 하여 일반인에게 널리 공시하고 있는 것입니다. 이것이 바로 부동산 등기제도입니다.

누구나 등기부를 열람하거나 등본을 발급 받아 보면, 그 부동산의 지번·지목·구조·면적 등의 부동산 표시사항과 권리관계(소유권·지상권·저당권·전세권·가압류 등)를 자세히 알 수 있습니다.

등기할 사항
등기할 사항은 법으로 정해져 있으며 당사자가 법으로 정해져 있지 않은 어떤 법률관계를 임의로 만들어 이를 등기할 수는 없습니다.
부동산 등기법은 등기할 사항으로 소유권·지상권·지역권·전세권·저당권·권리질권·임차권과 가등기 및 예고등기 등만을 할 수 있는 것으로 정하고 있습니다.

등기부와 등기용지
토지등기부는 1개 지번의 토지에 1개의 등기용지를 두고 있으며, 건물등기부 또한 1동의 건물에 1개의 등기용지를 두고 있습니다. 그러나, 1동의 주된 건물에 부속건물이 여러 개 있더라도 그것은 1개의 등기용지를 사용하게 되며 그 부속건물을 분할하여 독립된 건물로 하거나 다른 여러 건물을 합병하면 1개의 등기용지에 둘 수 있습니다. 또 1동의 건물이 수개의 구분된 독립 건물로 인정될 수 있는 아파트 건물 등은 1동의 건물을 표시하고 각 구분된 독립건물의 등기용지를 두게 됩니다.
즉, 2개 이상의 부동산은 1개의 등기용지에 등기 할 수 없으며, 또 1개 부동산 일부만을 등기할 수도 없는 것입니다.
토지와 건물등기부는 각 토지의 지번을 기준으로 순서대로 보관철식 장부에 편철되어 있습니다.



  Dasan Law Firm & Notary Office. All rights reserved. Tel (031)213-2100